매머드(Mammoth) 멸종 이유, 혜성충돌이 아닌 인간의 흔적?!

매머드(Mammoth) 멸종 이유, 혜성충돌이 아닌 인간의 흔적?!

매머드 멸종 이유, 혜성충돌, 매머드 혜성출동, 매머드 멸종 이유

 매머드(Mammoth) 멸종 이유, 혜성충돌이 아닌 인간의 흔적?!

매머드는 최대 크기 4m, 몸무게는 8~9t에 이르며 온 몸이 털로 덮여있던 "거래 코끼리" 인데요.

최근 매머드의 멸종 이유에 대해 이야기가 나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현재까지는 1만2900년 전 신생대 마지막 빙하기가 혜성 충돌 때문에 도래해

이로 인해 매머드가 멸정했다고 알려져 있었는데요.


최근 연구 결과 사실이 아니라고 밝혀졌습니다.


지난 6일 피터 다이 미국 캘리포니아대 지구 및 행성 과학과 교수팀은 지금까지 혜성충돌 가성을

뒷받침 해온 1만2900년 전에 쌓인 지층의 불에 탄 흔적과 재가 혜성 충돌에 의해 생긴 것이 아닌

인간이 불을 사용한 흔적이라고 밝혔습니다.


1만 2900년 전 찾아온 신생대 마지막 빙하기는 여름 기온이 8~9도 정도에 불과한 한랭기였습니다.


연구팀은 온도가 내려감에 따라서 매머드가 주식으로 하는 잔디와 버드나무가 감소하고

영양가가 부족한 침엽수나 독성이 있는 자작나무 비율이 증가해 결국 매머드의 숫자가 급감했다고

보고 있습니다.


신생대 마지막 빙하기가 찾아온 이유에 대해서는 여러 가지설이 있습니다.


제일 유력한 가설 중 하나는 바로 지구 인근을 지나던 혜성이 중력에 의해 끌려와 충돌하고 충격으로 인해서

발생한 재가 대기중으로 퍼지며 빙하기를 불러왔다는 혜성 충돌설 이며

북미에서 발견된 여러 흔적들이 그 증거로 지목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연구팀은 혜성충돌설의 근거로 지목된 지층 속 불에 탄 흔적이 올바른 증거가 아님을

총 3가지 이유를 들어 반박했는데요.


 매머드(Mammoth) 멸종 이유 -  # 3가지 이유


첫 번째 이유로는 불에 탄 흔적들이 혜성이 충돌할 때 발생 할 수 있는 고온과는 비교할 수 없을 만큼 

낮은 온도에 의해서 형성된 것들이라고 밝혔습니다.


두번째 이유는 연구팀은 불에 탄 흙과 이 때 만들어진 조각들이 발견된 지역의 흙과 구성성분이 같은 것도 

의심스럽다. 천체가 지면에 충돌하면 그 힘 때문에 지표면의 광물들이 대륙을 건널 만큼 먼 거리를 

이동하게 되는데 증거로 발견된 흔적들은 그런 점이 없다는 것입니다.


마지막 이유는 혜성충돌 같은 사건이 있었다면 한 날 한 시에 다량의 흔적들이 만들어졌어야 하는 데

3000년에 걸친 비교적 긴 시간에 걸쳐 흔적들이 지층에서 발견되었다는 사실 입니다.


연구팀은 "불에 탄 흔적이 출토된 지역에 살던 사람들이 불을 사용했다는 역사적 기록은 충분하다"라며

"지금까지 혜성충돌설을 지지해온 흔적들은 사실 당시 신생대말 인류의 불을 사용한 흔적들"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